[전문] 새누리당 정병국, 비박계 단일후보 ‘승’
[전문] 새누리당 정병국, 비박계 단일후보 ‘승’
“힘을 모아준 김 의원에게 감사..혁신의 승리로 반드시 보답하겠다”
  • 강현우 기자
  • 승인 2016.07.29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9일로 예정된 새누리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비박계 김용태(왼쪽·3선)의원이 정병국(5선) 의원의 후보 단일화에 합의했다.<사진=뉴시스>

[공공뉴스=강현우 기자] 29일 새누리당 비박계 단일후보로 정병국 의원이 확정됐다. 정병국 의원과 김용태 의원은 이날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단일화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앞서 두 의원은 전날부터 이날 정오까지 새누리당 지지층 70%, 일반 국민 30%를 대상으로 두 개의 여론조사기관에서 실시한 여론조사를 토대로 후보 단일화를 하기로 합의했었다.

정 의원은 “이번에 뽑히는 당 대표는 영광의 대표가 아니다. 당원과 국민들에게 용서를 구해야 하는 속죄의 당 대표”라며 “그러면서도 정권 재창출의 확신을 심는 희망의 대표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단일화 조사에서 당원과 국민은 저를 선택해줬다”며 “이는 제가 더 뛰어나서가 아니라는 것을 잘 안다. 정병국이 앞으로 나와 국민과 당원의 회초리를 맞아라, 김용태 의원과 함께 혁신의 꿈을 이뤄라 그리고 새롭게 태어나는 새누리당이 내년 대선에서 반드시 승리할 수 있다는 확신을 보여달라는 간절한 염원 때문임을 잘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정 의원은 “힘을 모아준 김 의원에게 감사하고 혁신의 승리로 반드시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정병국 의원 단일화 성명서 전문.

속죄와 희생의 길을 함께 갑시다

이번에 뽑히는 당 대표는 영광의 대표가 아닙니다.
당원과 국민들께 용서를 구해야 하는 속죄의 대표입니다.
그러면서도 정권재창출의 확신을 심는 희망의 대표가 되어야 합니다.
이번 단일화 여론조사에서 당원과 국민들은 저를 선택해 주셨습니다.
 
제가 더 뛰어나서가 아니라는 것, 너무나 잘 알고 있습니다.
정병국이 앞에 나와 당원과 국민들의 회초리를 맞아라.
김용태 의원님과 함께 변화와 혁신의 꿈을 반드시 이뤄라,그리고 새롭게 태어나는 새누리당이, 내년 대선에서 반드시 승리할 수 있다는 확신을 보여 달라는 간절한 염원임을 잘 알고 있습니다.

전보다 더 무거운 책임감을 느낍니다.
프랑스 조각가 로뎅의 걸작 중에 ‘칼레의 시민들’이란 작품이 있습니다.
그 작품의 여섯 주인공들이프랑스 시민들의 목숨을 구하기 위해 스스로 죽음의 길을 갔듯이우리 새누리당의 당대표, 최고위원 후보들이 함께 속죄와 희생의 길을 갑시다.

사즉생의 각오로 당과 대한민국을 위해 온 몸을 던집시다.
우리가 떨어진 벼랑 끝에서 회생의 문이 열리고, 우리가 쓰러진 그 땅을 비집고 희망의 새싹이 싹틀 것입니다.

힘을 모아 주신 김용태 의원님께 감사드립니다.
혁신의 승리로 반드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강현우 기자 114@00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