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숙 칼럼]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재명 일 수 밖에 없다
[박신숙 칼럼]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재명 일 수 밖에 없다
  • 박신숙 칼럼니스트
  • 승인 2018.11.30 12:26
  • 댓글 16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6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성지 2019-01-21 11:20:09
님의 말씀 공감하는 부분도 있습니다. 이유야 어떻든 형수가 잘못하는것과 별개로 이지사님도 같이 그럼 안되죠.
그러나 경기도민으로써 그정도 흠결보다 장점이 훨씬 많고요.
여.야가 공동으로 그만큼 이재명 털털 털었어도 부정부패나 친인척비리가 나오지 않았고 지금의 기소된 대장동사건도 성남시민들은 감사하며 존경하고 있습니다. 아파트 원가공개 중학생무상교복 청년일자리 미화나 환경복지 등등 이런 추진력을 경기도민들은 높이 평가합니다

지금은 못살아도 해방이후 북한. 2018-12-25 12:59:58
.. 남한과 달리 대대적인 친일 숙청을 통해 계층간의 이동이 공정하고 원할하게 일어날수 있도록 나름 힘썼고 그에 따른 출신성분과 사회구조의 변화를 이루어냈다. 이 모든것을 일사천리로 해결 해준것이 토지와 화페개혁인것이다. 물론 이재명은 현재 양극화 되있는 부의 격차감소를 위해 부분적인 토지개혁을 (국토 보유세)을 시행하자 말하고 있지만 영악한 현 자본권력이 그리 호락호락 할리가 없다. 자본권력의 연대적 반발과 저항이 체계적으로 그리고 지속적으로 이재명을 앞길을 막고 이에 따른 사회적 파장이 클것이다.

미친년 2018-12-11 22:08:33
너도 정치권 나부랭이구나.
재명이 똥꼬 빨며 밥벌이 한다고 힘들겠다.
인뎌넷 자료 짜집기하느라 애쓰고 수고했다.
재명이가 너 같은 애들 좋아하듸라 ㅋㅋ

김서연 2018-12-10 03:17:03
이제라도 이재명지사의 손을 잡으십시오
선국은 지혜로운 신하를 곁에 두고 그를 활용하여 본인의 위상을 높였습니다 이지사를 적이라 생각지 마시고 그와 머리를 맞대어 국민을 위해 일하는 대통령이 되어주세요 민주당이 재집권해야 할거아닙니까

백두산 2018-12-08 08:43:10
박신숙 교수님 멋지십니다,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