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리나, 故김성재 ‘그것이 알고싶다’ 청원 독려..“작은 목소리라도 용기 내본다”
채리나, 故김성재 ‘그것이 알고싶다’ 청원 독려..“작은 목소리라도 용기 내본다”
방송금지처분 결정에 방송 촉구 靑 국민청원 등장
  • 정규민 기자
  • 승인 2019.08.31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채리나가 ‘그것이 알고싶다’ 고 김성재편 방송 촉구 청원에 동참하고 SNS를 통해 자신의 뜻을 공개했다.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캡쳐
가수 채리나가 ‘그것이 알고싶다’ 고 김성재편 방송 촉구 청원에 동참하고 SNS를 통해 자신의 뜻을 공개했다.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캡쳐>

[공공뉴스=정규민 기자] 가수 채리나가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 고(故) 김성재편 정상 방송을 촉구하는 국민 청원에 동참했다.

‘그것이 알고싶다’는 최근 법원의 방송금지처분을 받아 해당 내용을 방송에 보도하지 못한 바 있다.

31일 채리나는 자신의 SNS를 통해 “데뷔해서 동시 활동하면서 성재 오빠한테 과분할 만큼 예쁨을 받았다”면서 “자신감 갖게 해주려는 듯 무대하고 내려오면 항상 엄지 들어주며 칭찬해주던 맘 따뜻한 사람이기도 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우리 곁을 떠난 지 긴 시간이 지났지만 아직도 많은 의문이 있고 이런다고 해서 판결이 바뀌지는 않을 테니 그냥 조용히 지켜보고만 있었다”라며 “제가 하는 작은 행동이 혹시나 나대는 거 같이 느끼는 분들이 있을까 글 하나 쓰는 것도 눈치가 보이기도 했는데 고민하다 글 쓰게 됐다”고 말했다.

채리나는 “국민청원이 20만이 넘는다고해서 뭐가 달라질까. 그래도 그를 사랑했던 사람으로 작은 소리 내본다”라며 “4일후면 마감인데. 아직 부족하다고 한다. ‘그것이 알고싶다’ 꼭 보고 싶다”라고 전했다.

또한 채리나는 이 같은 글과 함께 해당 청원의 주소도 링크하며 청원을 독려하기도 했다. 그는 “프로필에 링크 걸어두겠다. 많은 동참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채리나 SNS 글 전문>

데뷔해서 동시 활동하면서

정말 성재오빠한테 과분할만큼 이쁨을 받았어요.

워낙 어린 나이에 데뷔했던지라

모든게 어리둥절했던 저에게 하나하나 신경써주고 자신감 갖게 해주려는듯 무대하고 내려오면 항상 엄지 들어주며 칭찬해주던 맘 따뜻한 사람이기도 했죠.

우리 곁을 떠난지 긴 시간이 지났지만 아직도 많은 의문이 있고 이런다고해서 판결이 바뀌지는 않을테니 그냥 조용히 지켜보고만 있었어요. 제가 하는 작은 행동이 혹시나 나대는거 같이 느끼는 분들이 있을까 글 하나 쓰는것도 눈치가 보이기도 했는데 고민하다 글 쓰게 됐어요.

국민청원이 20만이 넘는다고해서

뭐가 달라질까요.

그래도 그를 사랑했던 사람으로

작은 소리 내봅니다.

정규민 기자 114@00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