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리콜] 혼다·아우디 등 5개 차종 1만4217대
[자동차 리콜] 혼다·아우디 등 5개 차종 1만4217대
  • 김수연 기자
  • 승인 2021.01.15 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뉴스=김수연 기자] 혼다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스카니아코리아그룹,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에서 수입·판매된 총 5개 차종 1만4217대가 시정조치(리콜) 된다.

1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혼다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어코드 1만1609대는 보디 컨트롤 모듈(Body Control Module·BCM) 소프트웨어 오류로 계기판의 각종 경고등이 오작동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BCM은 차체의 다양한 기능을 제어하는 역할을 한다. 이와 함께 후진 시 후방 카메라가 작동되지 않을 가능성도 확인됐다.

국토부는 우선 리콜을 진행하도록 하고, 추후 시정률 등을 고려해 과징금을 부과할 계획이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티구안 2.0 TDI 2307대는 브레이크 페달 연결부의 용접 불량으로 페달이 떨어져 나갈 우려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스카니아코리아그룹에서 수입·판매한 스카니아 트랙터 등 2개 차종 218대는 보조 히터(무시동 히터) 연결 배선이 인접 부품과의 간섭으로 피복이 벗겨질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경우 합선으로 인한 화재 발생 우려가 있다는 후문이다.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에비에이터 83대는 엔진의 동력을 뒷바퀴에 전달하는 구동축이 용접 불량으로 인해 파손 또는 변형되고, 이로 인해 뒷바퀴가 제대로 구동되지 않을 수 있는 것으로 국토부는 분석했다.

이번 리콜 대상 차량은 제작·판매사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 받을 수 있다.

제작사는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로 시정 방법 등을 알려야 하며 리콜 전 자동차 소유자가 자비로 수리한 경우 제작사에 비용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김수연 기자 114@00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