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안한 코로나19 시국, 직장인 재택근무 기간 ‘평균 52일’
불안한 코로나19 시국, 직장인 재택근무 기간 ‘평균 52일’
잡코리아 조사 결과, 응답자 58.5% 경험有..공기업·공공기관 재직자 가장 많아
  • 김수연 기자
  • 승인 2021.01.25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공공뉴스=김수연 기자] 지난해부터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직장인들은 평균 52일 동안 재택근무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잡코리아에 따르면, 직장인 839명을 대상으로 ‘재택근무 현황’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 58.5%가 코로나19 이후 재택근무를 경험했다고 응답했다. 

재택근무 경험 직장인은 공기업 및 공공기관 재직자 그룹이 80.3%로 가장 많았다. 이어 대기업(76.4%), 중견기업(70.7%), 중소기업(46.8%) 순이었다.

‘재직 중인 회사가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적극적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했는지’ 여부에 대해 응답자 55.3%가 ‘그렇다’고 답했다. 이 역시 공기업·공공기관이 78.7%로 가장 높았으며 대기업(74.5%), 중견기업(66.0%), 중소기업(43.6%) 등이 뒤를 이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 이후 응답자의 평균 재택근무 기간은 52일로 집계됐다. 다만, 재택근무 실시 기간은 기업별로 상이했다. 

대기업(61일)과 중견기업(57일)은 평균치보다 길게 실시했으나, 중소기업(48일)과 공기업·공공기관(40일)은 평균보다 짧았다. 

한편, 직장인 대부분인 94.9%는 올해도 재택근무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거리두기 단계 완화까지 재택근무를 해야 한다는 답변이 57.4%에 달했고, 37.2%는 코로나19 종식까지 재택근무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재택근무가 필요하지 않다는 답변은 5.4%에 그쳤다.

김수연 기자 114@00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