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양조생산 기술 강화..제주맥주와 맞손
롯데칠성, 양조생산 기술 강화..제주맥주와 맞손
에일맥주 생산 위한 설비 및 프로그램 보완 “맥주시장 혁신 이끌 것”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02.23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맥주 로고
제주맥주

[공공뉴스=정진영 기자] 롯데칠성음료는 ‘수제맥주 클러스터 조성’ 프로젝트를 위해 리딩파트너로 ‘제주맥주’와 함께한다고 23일 밝혔다.

롯데칠성음료가 진행하고 있는 ‘수제맥주 클러스터 조성’프로젝트 조성에 있어서 제주맥주는 최상의 수제맥주 생산을 위한 제조공정 전반에 대한 폭넓은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롯데칠성음료는 제주맥주의 전문기술과 수제맥주 시장을 이끌어온 노하우를 반영하고자 이번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해 7월부터 약 8개월간 제주맥주와 업무 협조를 통해 수제맥주 생산을 위한 설비 투자를 진행 중이며, 에일맥주 생산이 가능하도록 순차적으로 독일 크로네스사의 설비를 도입해 수제맥주 클러스터 조성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롯데칠성음료의 설비와 생산 노하우, 제주맥주의 혁신성와 R&D역량의 시너지가 맥주 시장에 새로운 혁신을 만들어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주맥주 관계자는 “한국 맥주의 다양성의 시대로 도래하고 있는 지금, 롯데칠성음료의 수제맥주 클러스터 조성 의의와 상생 취지에 깊이 공감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 맥주시장 발전에 기여하고 폭발적으로 늘어난 수요에 대응해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품질 좋은 맥주를 원활하게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제주맥주는 글로벌 최고 수준의 설비 및 연구실을 갖춘 기업으로 론칭 3년만에 총매출 320억원을 돌파하며 수제맥주의 대중화를 이뤄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정진영 기자 114@00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