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朴대통령의 ‘세월호 7시간’ 행적..뭐라고 했나
황교안, 朴대통령의 ‘세월호 7시간’ 행적..뭐라고 했나
28일 예산결산특별위 전체회의서 “최순실과 연관 없다” 극구 부인
  • 강현우 기자
  • 승인 2016.10.28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교안 국무총리가 지난 2014년 세월호 참사 당시 박근혜 대통령의 7시간 행적과 관련해 “최순실씨와 연관없다”고 말했다.<사진=뉴시스>

[공공뉴스=강현우 기자] 황교안 국무총리는 28일 세월호 참사 당시 베일에 싸인 박근혜 대통령의 7시간 행적과 관련해 “최순실씨와 연관 없다”고 말했다.

황 총리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박 대통령의 7시간이 비선실세 최순실씨와 연관 있다는 의혹에 대해 이 같이 밝혔다.

이날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은 “세월호 참사 때 사라진 7시간이 최순실씨와 연관이 있다는 의혹이 있다”고 물었고, 황 총리는 “내가 알기로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 대통령은 청와대 안에서 일을 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당시 세월호 관련 대책을 협의하고 조치를 위한 일들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안다”고 했다.

김 의원은 “박 대통령은 세월호 참사 당시 엉뚱한 질문을 했다. 상황을 전혀 모르고 있었다”고 하자, 황 총리는 “그 당시 상황이 자꾸 바뀌고 보고도 바뀌었다. 시간적으로 그런 차이는 있지만 전체적으로는 파악하고 대처하신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김 의원은 “300명의 학생이 수장됐는데 박 대통령의 7시간이 해명되지 않으니 요구가 빗발치고 있다”며 “최순실과 전혀 연관이 없다고 단언하려면 증거를 대야한다. 왜 관계가 ㅇ벗고 그때 뭘 했는지를 밝히라”고 질책했다.

이에 황 총리는 “그 시간동안 세월호 사고에 대한 대처를 하고 있었다고 알고 있고 객관적인 사실에 부합할 것”이라고 답변했다.

강현우 기자 114@00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