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 한 컷] 어김없이 찾아온 ‘봄’
[공공 한 컷] 어김없이 찾아온 ‘봄’
  • 김소영 기자
  • 승인 2019.04.03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뉴스=김소영 기자]

4월 서울 도심에 핀 진달래꽃. 사진=김소영 기자
4월 서울 도심에 핀 진달래꽃. <사진=김소영 기자>

꽃봉오리에 꽃잎이 제법 보이고
산책하는 사람들도 부쩍 늘었습니다.

따스한 햇살과 기분좋은 바람, 또 눈부신 정취

이렇게...
봄은 또 어김없이 우리를 찾아왔네요.

도심 속 봄기운 가득 머금은
진달래의 고운 색을 한없이 바라봅니다.

‘사랑의 기쁨’ 이라는 진달래 꽃말처럼
사랑하기 딱 좋은 오늘,

이제 나에게도 이 오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