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고비’ 추석 연휴기간, 고속도로 통행료 걷는다
‘코로나 고비’ 추석 연휴기간, 고속도로 통행료 걷는다
9월 30일~10월2일 사흘간 유료 전환..이동 제한 목적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0.09.16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공공뉴스=김소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이어지는 가운데 정부가 올해 추석 연휴기간 동안 무료였던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를 유료로 전환하기로 했다. 

16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이날 국토교통부로부터 추석기간 고속도로 통행료 유료전환에 대해 보고받고 이를 논의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 6일 ‘추석 방역대책’을 발표하고, 가급적 고향과 친지 방문을 자제할 것을 권고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추석기간 고속도로 통행량을 줄이기 위해 2017년 추석부터 면제돼 온 명절기간 고속도로 통행료를 유료로 전환할 방침이다. 

김강립 중대본 총괄대변인은 “정부는 고속도로를 통한 이동을 줄이기 위해 추석 연휴인 이달 30일부터 내달 2일까지 3일간의 고속도로 통행료를 유료로 전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기간의 고속도로 통행료 수입은 추석 연휴기간 동안 휴게소 방역인력과 물품 지원 등 코로나19 대응에 활용할 것”이라며 “남는 비용도 공익 기부를 통해 코로나19 방역에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 총괄대변인은 “고속도로 통행료는 2017년부터 명절 기간 동안 면제돼 왔으나, 올해는 대규모 인구이동에 따른 재확산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유료로 전환했다는 점 양해해달라”면서 “이로 인해 지역 간 이동을 최소화하고 불요불급한 통행을 억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지금의 진정세를 이어나가고 또 안정화하기 위해서는 지금까지의 거리두기 노력이 계속돼야 한다”면서 “가급적 고향과 친지 방문을 자제하고, 집에서 명절을 보내시기를 권고 드린다”고 당부했다.  

김소영 기자 114@00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